장성 황룡강에 비상하는 황룡이 나타났다

  • 즐겨찾기 추가
  • 2022.08.08(월) 08:38
장성
장성 황룡강에 비상하는 황룡이 나타났다
23일 ‘용작교’ 개통 기념식 개최… 새로운 랜드마크 탄생 기대



  • 입력 : 2022. 06.27(월) 08:44

장성 황룡강에 또 하나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탄생했다.
장성군은 23일 ‘황룡강 용작교(인도교)’ 개통 기념식을 열었다. 기념식에는 유두석 장성군수와 김한종 군수 당선인, 도?군의회 의원, 사회단체장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옐로우시티 스타디움 인근(장성읍 기산리 102번지)에 위치한 ‘용작교’는 황룡이 여의주를 쥐고 굽이치며 더 높이 비상하는 모습을 형상화한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보는 이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길이 190m, 폭 3.5m로 조성되어 규모 또한 웅장하다.
여기에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강인 황룡강과도 조화롭게 어우러져 풍광까지 수려하다.
향후 군민과 관광객의 안전한 보행은 물론, 황룡강의 새로운 볼거리로서의 역할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많은 군민과 관광객들이 불편함 없이 황룡강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앞으로도 꾸준히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