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력 부담·집중 견제' 손흥민, 웨스트햄전 평점 6.5점

  • 즐겨찾기 추가
  • 2021.03.02(화) 16:48
스포츠
'체력 부담·집중 견제' 손흥민, 웨스트햄전 평점 6.5점
  • 입력 : 2021. 02.23(화) 09:20
손흥민이 21일 오후 9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런던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 EPL 25라운드에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토트넘은 1-2로 패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손흥민(토트넘)이 무거운 움직임을 보이며 저조한 경기력을 보였다.

손흥민은 21일 오후 9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런던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 EPL 25라운드에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토트넘은 1-2로 패했다.

지난 19일 볼프스베르거(오스트리아)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에서 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4-1 승리를 이끌었으나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기록하진 못했다.

빡빡한 일정을 거르지 않고 소화하며 지친 기색이 엿보였다. 게다가 상대가 토트넘 공격의 핵인 손흥민을 막기 위해 집중적인 견제를 펼치면서 부담은 더 컸다.

공을 잡으면 순간적으로 2~3명이 압박해 활동 반경과 패스 길을 차단했다.

운도 따르지 않았다. 1-2로 뒤진 후반 추가시간 상대 수비수가 걷어낸 공이 손흥민의 몸에 맞고 행운의 동점골로 이어지는 듯 했지만 골대에 맞고 나왔다.

유럽축구통계전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6.5점을 줬다. 찰떡 호흡을 자랑하는 해리 케인 역시 6.5점으로 좋은 평가를 받지 못했다.

토트넘 선수 중에는 만회골을 넣은 루카스 모우라가 8.1점으로 가장 높았다. 양 팀 통틀어 최고였다. 모우라의 골을 도운 가레스 베일은 7.3점을 받았다.

최근 리그 6경기에서 1승5패로 하락세가 뚜렷한 토트넘은 10승6무8패(승점 36)로 9위에 머물렀다. 상위권 추격이 점차 어려워지는 모양새다.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