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2020 대한민국 공간복지대상 우수상 수상

  • 즐겨찾기 추가
  • 2021.01.26(화) 11:26
순천시
순천시, 2020 대한민국 공간복지대상 우수상 수상
주민참여형 공간민주주의 실현 플랫폼 생활문화센터 ‘영동 1번지’
  • 입력 : 2020. 11.26(목) 14:03

순천시(시장 허석)가 지난 25일 동아일보와 채널A에서 주최하고 서울주택도시공사에서 후원하는‘2020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주민참여형 공간민주주의 실현 플랫폼인 생활문화센터‘영동 1번지’는 옛 승주군청의 활용방안에 대해 3년간 총 30여회의 토론과 소통을 거쳐 옛 승주군청의 역사성과 상징성을 고려해 옛 건물을 재생하여 지역민의 소통과 다양한 문화?예술 및 여가생활을 향유할 수 있는 생활문화 공간으로 변신했다.
2018년 6월에 개관한 영동1번지는 지하1층, 지상3층 규모(연면적 1,473㎡)로 지하1층은 음악 연습실, 1층은 사무실, 전시실, 소규모 공연장, 2층은 순천시 청년센터, 3층은 동아리실, 학습실, 녹음실, 댄스연습실로 이용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70개의 생활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 ‘만날강좌’ 및 ‘특별강좌’를 개설해 총 14,762명의 인원이 참여하였고, 전시실, 동아리실 등 시설을 91,960명이 이용하고 있다.
이날 시상대에 선 이병덕 순천문화재단 상임이사는 “코로나19의 전국적 확산 속에서 의미있는 상을 받게 되어 순천시민에게 큰 힘이 될 것이며, 앞으로 더욱 풍성하고 유익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순천시민의 생활문화예술 참여율을 높이고 세대간·지역간 문화예술 공간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한편, 대한민국 공간복지 대상은 기초자치단체들의 공간복지 구현사례를 발굴하고 공간복지 정책이 더 확산될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에서 2019년에 제정됐다.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