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우, 집 찾아오는 '사생팬'에 "신고하기 전에 가세요"

  • 즐겨찾기 추가
  • 2020.10.29(목) 17:35
연예소식
연우, 집 찾아오는 '사생팬'에 "신고하기 전에 가세요"
사생팬 사과에 SNS 게시물 삭제
  • 입력 : 2020. 10.14(수) 11:42

그룹 '모모랜드' 출신 배우 연우가 사생활 영역까지 침범하는 극성팬, 이른바 '사생팬'으로 인한 피해를 호소했다.
연우는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제발 집 근처로 찾아오지 마세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사생팬이 보낸 DM(개인 메시지)을 공개했다.
연우는 이 메시지에 대해 "신고하기 전에 가세요"라고 경고했다. 메시지에는 '집이면 한 시간 뒤에 나와라', '11시까지 안 오면 간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그는 이후 진행한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해당 사생팬이 사과 의사를 밝혔다며 게시물 내용을 삭제하겠다고 밝혔다. 이 방송에서 사생팬을 피해 이사를 하겠다는 뜻을 내비치기도 했다.
연우는 2016년 '모모랜드' 멤버로 데뷔, 지난해 11월 팀을 탈퇴한 뒤 배우로 전향했다. 현재 SBS TV 금토극 '앨리스'에 '태연' 역할로 출연 중이다.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
인터뷰